세면대 막힘 공사!

PUBLISHED 2009.11.29 18:54
POSTED IN 오늘
언젠가부터 세면대에서 물이 내려가는 속도가 줄어들기 시작하더니, 어느 새 이게 내려가는 건지 마는 건지 궁금해지는 상황까지 왔습니다. 그래서 세면대에서부터 하나씩 따라가며 문제를 찾기 시작했습니다.

가장 먼저 한 일은 욕실 바닥(맨 아래 그림 참고)을 뒤진 일이었습니다. 그곳을 보니 물이 빠지는 곳 위에 덮개 비슷한 게 있더군요. 그리고 그곳은 머리카락 같은 게 걸리기 쉬운 구조여서 청소했습니다.

그래도 문제가 해결되지는 않더군요. 그래서 이번에는 세면대 아래에 연결된 파이프(세면기 배수 처리관)를 살펴 보았습니다. 세면대 아래쪽과 욕실 벽에 고정된 파이프(벽에서 배수 처리하는 경우 P 트랩이라고 한다네요)를 분리해서 파이프 속으로 물을 흘려 보았습니다. 그랬더니 아니나 다를까, 이곳에서 머리카락 뭉치와 흐물흐물해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시커멓고 미끈미끈한 덩어리가 툭툭툭 흘러 내리더군요.

그렇게 하고 며칠은 괜찮았습니다. 그런데 이게 생각만큼은 물이 빨리 내려가지 않더군요. 참 이상하다 싶던 차에 결국 다시 물이 내려가지 않는 상황이 생겼습니다. 혹시나 해서 세면기 배수 처리관을 분리한 후, 세면대 바닥의 팝업(Pop up; 세면대 바닥에서 물이 흘러 나가는 곳에 설치된 일종의 마개)도 분리했습니다. 그랬더니 아니나 다를까, 이곳에도 머리카락이 잔뜩 엉켜 있더군요. 사진을 찍어 뒀으면 좋았을 텐데, 청소하기에 급급해 증거 사진을 남기지 못한 게 아쉽네요.

어쨌거나 이렇게 세 군데를 청소하고 나니 물이 시원하게 내려갑니다. 정말 기분 좋네요. ㅎㅎ 아래에 있는 그림은 세면대를 손보면서 파악한 세면대와 배수관의 구조와 자주 막히는 곳을 그린 그림입니다. 벽쪽으로는 배수가 어떻게 되는지 잘 모르겠군요. 나중에 막히면(^ㅁ^;) 그때 구조를 파악해 보겠습니다. ㅎㅎ

NIKON | COOLPIX P1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1sec | F/2.7 | 0.00 EV | 7.5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09:11:29 14:24:19

'오늘'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 (100도씨)  (0) 2010.01.06
세면대 막힘 공사!  (2) 2009.11.29
주말 부부 생활의 끝 그리고 퇴사  (0) 2009.09.29
해가 지고 나서, 동네 한 바퀴  (0) 2009.07.30
고양이 쥐 생각하듯  (0) 2008.12.25
“엄마 친구 아들”보다 무서운  (0) 2008.09.28
고향땅에서  (0) 2008.09.13
고향으로 출발합니다  (0) 2008.09.12
Test your color IQ  (0) 2008.09.08
너무 일찍 일어나서 문제  (0) 2008.08.12
악플이여 지옥행 급행열차를 타라!  (0) 2008.07.10
  1. 저희 집도 잘 안내려가서 세면대를 교체해야 하나 싶었는데, 이런방법으로 하나씩 청소해야겠군요..근데 벌써부터 비위가 상하네요...^^;
    2009.12.17 12:34
  2. 글쵸, 비위 약하신 분들은 그냥 업체에 맡기시는 게... -_-;
    2009.12.30 02:29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