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화제가 되고 있는 텔레비전 드라마 <꽃보다 남자> 있죠? 제가 드라마를 즐겨 보는 편은 아니거든요. 그래서 “당연히” 이 드라마도 보고 있지는 않은데요, 그래도 영 신경을 안 쓸 수는 없더라구요. 제가 지난 해 11월 결혼식을 올리고 신혼여행지로 선택한 곳이 뉴 칼레도니아였어요. 그런데 마침 제가 묵었던 호텔에 드라마 <꽃보다 남자> 제작팀이 왔어요. 저희 부부가 묵었던 호텔이 두 군데였는데 희한하게도 드라마 촬영팀이 그곳에 딱딱 맞춰서 나타나 주더군요. 덕분에 드라마 촬영 장면을 구경할 수 있었네요. (-ㅁ-)=/

월요일 밤에 갑자기 아내한테서 문자가 왔어요. 지금 드라마를 보고 있는데 드라마 속 주인공들이 <남태평양의 섬나라>로 떠난다구요. 뭐, 딱 보면 거기 아니겠어요? 뉴 칼레도니아. 신혼여행지에서 찍었던 사진들을 다시 살펴 보게 되더군요. ㅎㅎ